연결 가능 링크

중국 위안화 가치 11년래 최저


중국 안후이성 화이베이의 은행에서 직원이 달러와 위안을 세고 있다. (자료사진)

중국 위안화 가치가 11년 만에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습니다.

오늘(26일) 아시아 금융시장에서 위안화는 달러 당 7.1425 위안 선에 거래됐습니다.

이 같은 위안화의 거래 환율은 세계적인 금융 위기가 한창이던 2008년 이래 가장 높은 수준입니다.

달러 대비 환율이 높으면 그만큼 돈 가치가 낮아진 것으로, 위안화는 11년 만에 최저 가치에 거래됐습니다.

홍콩 등 역외시장에서도 장중 달러 당 7.1858위안으로, 집계를 시작한 이래 가장 낮은 가치에 머물렀습니다.

위안화 가치는 이달 초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이 달러당 7위안 대 환율 진입을 용인한 뒤 계속 떨어지고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중국의 ‘저 위안’ 조치가 미국의 고율 관세로 인한 수출 가격 상승을 상쇄하려는 목적으로 보고 있습니다.

미 재무부는 지난 5일 달러당 7위안을 넘어선 직후, 중국을 25년 만에 ‘환율조작국’으로 지정한 바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