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FBI, 중국 지재권 절취 대대적 수사


크리스토퍼 레이 미 연방수사국(FBI) 국장이 23일 미 의회에서 열린 상원 법사위 청문회에 출석했다.

미 연방수사국(FBI)은 중국의 지식재산 절도 행위에 대해 대대적인 수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크리스토퍼 레이 FBI 국장은 어제(23일) 상원 법사위 청문회에 출석해 “미 전역에서 지식재산이 유출되는 상황에 대해 1천 건 이상 수사 중”이라면서, “거의 모든 사례가 중국으로 귀결된다”고 말했습니다.

레이 국장은 “지금 미국을 상대로 중국보다 더 심각한 첩보 활동을 벌이는 나라는 없다”면서 “중국은 우리의 비용으로 경제적 사다리 위로 올라가려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레이 국장은 중국의 지식재산 절취 행위가 “중국인 전반이 아니라, 미국 내 중국계 인물을 중심으로 벌어지고 있다”고 강조하고, 배우와 기술자 등 경로가 다양하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서, 레이 국장은 이같은 “해로운 외부 영향력 (적발)에 우리의 최우선 초점을 두고 있다”고 밝히고, 중국 다음의 위험은 “아마도 러시아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