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김일성 사망 25주기 중앙추모대회...5년 만에 첫 개최


김일성 주석 25주기를 맞아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8일 금수산 태양궁전을 방문했다.

북한이 김일성 주석 사망 25주기인 오늘(8일) 중앙추모대회를 5년 만에 개최했습니다.

북한 관영 ‘조선중앙TV’는 오늘 평양체육관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김일성 동지 서거 25돌 중앙추모대회’가 열렸다며 녹화 영상을 방영했습니다.

45분가량 진행된 추모대회는 박광호 노동당 선전담당 부위원장의 개회 선언과 묵념으로 시작됐고, 최룡해 상임위원장이 추모사를 했습니다.

김여정 당 선전선동부 제1부부장은 박봉주 국무위원회 부위원장, 리만건·리수용 당 부위원장과 함께 앞줄에 자리했습니다.

최선희 외무성 제1부상도 주석단 앞줄에 앉았습니다.

북한이 김 주석 사망일에 중앙추모대회를 개최한 건 20주기였던 2014년 이후 5년 만입니다. 올해가 5년 단위의 이른바 ‘꺾어지는 해’여서 대규모 행사를 한 것으로 보입니다.

북한 당국은 오늘 정오에 맞춰 전국에 사이렌을 울리고 묵념을 시행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