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UAE 해안 인근서 사우디 유조선 2척 피습…선체 파손


13일 아랍에미리트(UAE) 푸자리아라항 인근에서 에미라티 해안경비대 순시선이 사우디 아라비아 유조선을 지나 항해하고 있다.

사우디아라비아 유조선 2척이 어제(12일) 아랍에미리트(UAE) 근해에서 사보타주(의도적인 파괴행위) 공격을 받았다고 사우디 에너지부가 오늘(13일) 밝혔습니다.

사우디 에너지부는 이날 성명을 내고 자국 유조선들이 UAE 푸자이라항 인근에서 공격을 받아 선체가 많이 부서졌다고 설명했습니다.

UAE 당국은 선박 4척이 공격 받았지만, 사상자는 없었다고 밝혔습니다.

UAE 동부에 있는 푸자이라항은 페르시아만 호르무즈해협에 있고, 이란과 가깝습니다.

UAE 측은 이번 공격의 배후는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습니다.

이런 가운데 미국 해양 당국은 호르무즈해협 항해 시 특히 주의할 것을 경고했습니다.

한편 이란 정부는 이번 사건이 우려된다면서 철저한 조사를 촉구했습니다.

원유 물동량이 많은 호르무즈해협에서는 최근 긴장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미국은 이란의 위협에 대비해 항모전단과 폭격기를 페르시아만에 배치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