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본 “북한과의 환적 관여한 선박 3척 입항금지”


지난 2월 미국 재무부가 북한의 불법거래를 겨냥한 새 제재조치를 발표하면서, 북한 선박 금운산 호와 파나마 선적의 코티 호가 해상에서 선박 간 환적을 하는 사진을 공개했다.

일본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금지한 북한과의 선박 간 환적에 관여한 선박 3척을 제재대상에 추가하고 입항금지 조치를 취했습니다. 또한 올해 1월 이후 북한과의 선박 간 환적이 강력히 의심되는 사례 10건을 공표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연철 기자가 보도합니다.

일본이 유엔 안보리 제재대상에 최근 추가된 샹유안바오호와 뉴리전트호, 금운산 3호 등 선박 3척을 새로운 제재대상으로 지정했습니다.

일본 외무성은 29일 발표한 보도자료에서, 유엔 안보리 산하 1718위원회, 일명 대북제재위원회가 이들 선박들을 안보리 결의들이 금지한 선박 간 환적에 관여한 혐의로 제재 대상에 추가한 것을 중요한 조치로 평가하고 이를 환영한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일본은 특정선박 입항금지 특별법에 따라 이들 선박들을 입항금지 대상으로 지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대북제재위원회는 지난 16일, 이 선박들이 불법적인 선박 간 환적을 통해 유류로 추정되는 물품을 북한에 넘겼다며 제재대상에 추가했습니다.

일본 외무성은 일본 해상자위대와 해상보안청이 안보리 결의들을 위반하는 것으로 의심되는 선박들에 대한 정보 수집 활동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일본 정부는 선박 간 환적이 의심되는 활동이 적발되면 대북제재위원회에 통보하고 관련국들과 정보를 공유한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올해 1월 이후 일본은 선박 간 환적이 강력히 의심되는 사례 10건을 공표했다고 강조했습니다.

일본 외무성은 지난 9월 중순 이후부터 미국과 호주, 뉴질랜드와 캐나다가 카데나 공군기지에 거점을 두고 북한 선적 선박과의 선박 간 환적 등 불법적인 해상활동에 대한 감시와 정찰을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미국과 동맹국들이 동중국해를 포함한 일본 인근 수역에서 감시 정찰 활동을 위해 수상 함정들을 파견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밖에도 미국과 호주, 뉴질랜드, 캐나다, 영국, 프랑스가 선박 간 환적 등 불법적인 해상 활동을 막기 위한 다국적인 노력의 일환으로 정보를 공유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일본 외무성은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되돌이킬 수 없는 방식으로 북한의 대량살상무기와 탄도미사일을 폐기하기 위한 국제적 연대를 유지하면서, 관련 안보리 결의들이 효력을 가질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아울러 일본 정부와 미국 정부는 안보리 결의들이 지정한 올해 북한의 정제유 수입 상한선이 이미 초과됐다는 데 의견을 같이한다고 전했습니다.

그러면서 모든 유엔 회원국들이 북한에 대한 정제유 공급을 즉각 중단하도록 하기 위해, 일본은 미국과 다른 동반자 국가들과 협력해 선박 간 환적에 대한 대응을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이연철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