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마케도니아, ‘북마케도니아’로 국명 변경 국민투표 실시


마케도니아에서 30일 국민투표에 참석한 유권자들이 투표인 목록에서 자신들의 이름을 찾고 있다.

발칸 반도에 위치한 마케도니아에서 30일 나라 이름을 바꾸는 문제에 대한 국민투표가 실시됐습니다.

이번 국민투표는 인접국인 그리스와의 수 십년 간의 분쟁을 끝내기 위해 나라 이름을 '북마케도니아'로 변경하고 북대서양조약기구(NATO)와 유럽연합 가입을 위한 길을 마련할 것인지 결정하기 위한 것입니다.

그리스는 마케도니아라는 이름이 전적으로 북부 마케도니아 지방에 속하는 것이라며, 마케도니아 정부가 그 같은 이름을 사용하는 것은 북부 마케도니아 지방에 대한 영유권을 주장하려는 의도라고 말해왔습니다.

그리스는 수 년 동안 마케도니아 정부에 나라 이름을 바꾸라고 압력을 가하는 한편, 그 같은 이름을 유지하는 한 마케도니아의 나토와 유럽연합 가입을 지속적으로 봉쇄했습니다.

마케도니아는 지난 6월 국명을 '북마케도니아'로 변경하는 안에 그리스와 합의했습니다.

하지만, 그러나 기오르게 이바노프 대통령 등 일부에서는 이 같은 합의에 반발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