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백악관 "미한 정상, 비핵화 노력 지속·제재 유지 공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문재인 한국 대통령이 24일 뉴욕 롯데뉴욕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정상회담에 발언하고 있다.

미국과 한국은 북한의 비핵화 달성까지 여전히 많은 노력을 기울여야 하며, 제재도 유지돼야 한다는데 공감했다고 백악관이 밝혔습니다.

백악관은 24일 뉴욕에서 열린 미-한 정상회담 결과 발표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문 대통령이 성공적인 3차 남북 정상회담을 김 위원장과 가진 데 대해 높이 평가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두 정상은 “북한의 최종적이고 완전한 검증된 비핵화 달성이라는 공동 목표를 성취하기 위해 많은 노력이 남아 있음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비핵화가 경제적 번영을 이루고 한반도의 평화를 유지하는 데 유일한 길이라는 점을 북한이 이해하도록 하기 위해 기존 제재를 강력히 이행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점에도 의견을 같이했다고 덧붙였습니다.

백악관은 이어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의 두 번째 정상회담이 너무 멀지 않은 시점에 열릴 수 있도록 관련 계획을 논의했고, 다음 단계로 향하는데 있어서도 긴밀히 협력하기로 약속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함지하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