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외교장관 “연내 종전선언 추진 위해 관련국들과 협의 지속”


강경화 한국 외교장관.

강경화 한국 외교부 장관이 연내 종전선언 추진을 위해 미국과 중국 등 관련국들과 협의를 지속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한국 언론들에 따르면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교장관회의 참석차 싱가포르를 방문한 강 장관은 5일 기자들과 만나 이번 회의에서 미국, 중국과 연내 종전선언 추진과 관련한 상당한 협의가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리용호 북한 외무상과 만났을 당시 종전선언을 논의했느냐는 질문에 “의견교환이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다만 자세한 내용은 설명하기 어렵다며 구체적인 사항은 설명하지 않았습니다.

또 중국의 경우 종전선언과 관련해 한국과 북한, 미국과 북한의 정상회담 결과를 적극 환영했다고 확인하면서, 합의사항이 잘 이행되도록 중국도 역할을 하겠다는 입장을 지속적으로 전달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강 장관은 이번 회의 기간 리 외무상이 공식회담을 거절한 데 대해 북한은 기본적으로 외교당국이 나설 때가 아니라는 입장을 보였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