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EU "무역 협상 중 추가 관세 부과 안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오른쪽)과 장클로드 융커 EU 집행위원장이 26일 백악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미국과 유럽연합(EU)이 무역장벽 완화를 위해 협력하기로 합의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어제(26일) 워싱턴을 방문한 장클로드 융커 EU 집행위원장과 회담 뒤 공동 기자회견에서 이 같이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오늘은 "자유롭고 공정한 무역을 위해 중요한 날"이라며, 미국과 EU 관계가 새로운 국면을 맞았다고 평가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에 따르면 EU는 미국산 콩 수입을 사실상 즉시 확대하고, 자동차 이외의 제품에 대한 무관세·무보조금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습니다.

이와 함께 EU는 미국산 액화천연가스(LNG) 수입도 늘리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융커 위원장은 트럼프 대통령과 "좋고 생산적인 회담"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미국과 EU가 무역 협상을 진행하는 동안에는 추가적인 관세 부과 조치를 하지 않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영국 `BBC' 방송은 양측이 '평화협정'이 아닌 '휴전'을 약속한 것이라며, 트럼프 대통령이 앞서 예고한 유럽산 자동차에 대한 관세 부과는 하지 않을 것임을 시사했다고 보도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