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6월 대미 무역흑자, 사상 최대...5월 보다 18% 증가


중국 장쑤성 렌윈강의 항구에서 트럭이 컨테이너를 싣고 이동하고 있다.

중국이 미국과 무역 갈등을 겪고 있는 가운데도 지난달(6월) 사상 최대 수준의 대미 무역흑자를 기록했습니다.

중국 해관총서 발표에 따르면 중국의 6월 대미 흑자 규모는 289억 7천만 달러로 전달보다 18% 가까이 증가했습니다. 5월 중국의 대미 무역흑자는 245억8천만 달러였습니다.

6월 대미 흑자 규모는 자료가 확인 가능한 지난 1999년 이후 사상 최대치입니다.

1월부터 6월까지 올 상반기 대미 흑자도 1천338억 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3% 이상 증가했습니다.

6월 중국의 대미 수출이 크게 증가한 것은 중국의 수출업체들이 미국의 관세 부과가 발효되기 전에 미국 시장에 미리 상품을 수출하려 한 영향이 있었던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또 미국 경제가 성장세를 지속하면서 중국산 제품 수요가 증가했지만, 중국은 투자와 소비 성장세가 동시에 둔화하면서 구매력이 떨어져 미국산 수입이 줄었다는 지적도 나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