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서방세계가 유엔헌장을 위반하며 계속 시리아를 공격할 경우 국제관계의 혼란을 야기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러시아 크렘린궁은 어제(15일) 푸틴 대통령이 하산 로하니 이란 대통령과 전화통화를 하고 서방의 시리아 공습에 대해 논의했다며 이 같이 밝혔습니다.

푸틴 대통령과 로하니 대통령은 불법적 행동이 시리아 사태의 정치적 해결 전망에 심각한 손실을 입혔다고 지적했다고 크렘린궁은 전했습니다.

이에 앞서 푸틴 대통령은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과도 전화통화를 하고 시리아 문제를 논의했습니다. 크렘린궁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은 이날 통화에서 서방국들의 행동은 유엔헌장과 국제법을 심각하게 위반하는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반면 시리아 반군을 지원하는 터키는 최근 러시아와 이란과 협력을 강화하고 있지만, 미국이 주도한 이번 시리아 공격을 지지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아사드 정권에 의해 자행된 화학무기 공격을 대응 없이 내버려 두는 것은 생각할 수 없다"면서, "아사드 정권에 대한 군사작전은 정당하고 올바른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