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중 외교장관 회담 도쿄에서 열려, 북 비핵화 협의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과 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15일 회담에 앞서 서로 악수하고 있다.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과 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오늘(15일) 도쿄에서 회담을 열어 북한의 비핵화와 두 나라 관계 현안을 논의했습니다.

고노 외무상은 모두 발언에서 북한의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돌이킬 수 없는 비핵화란 공통의 목표를 위해 두 나라가 더욱 협력을 강화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왕이 부장은 일본이 지난해 이후 중국에 긍정적인 메시지와 우호적 태도를 보이고 있다며, 이번 방문이 두 나라의 관계 개선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왕 부장은 앞서 공항에서 기자들에게 최근 한반도에 상당히 긍정적이고 중요한 변화가 있다며 일본도 적극적이고 건설적인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왕이 부장은 사흘 동안 일본에 머물며 일-중 고위급 경제대화도 가질 예정입니다.

두 나라가 고위급 경제대화를 여는 것은 2010년 이후 거의 8년 만입니다.

왕이 부장은 과거 주일 대사 3년을 포함해 8년 동안 일본에 주재해 지인들이 많은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한편 일본 자위대와 중국 인민해방군 지휘관들이 내일(16일) 사사카와 평화재단이 개최하는 만찬에 참석해 교류할 예정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