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트럼프 대통령 "북한과의 대화에 가능성 있는 진전 이뤄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0일 백악관에서 열린 각료회의에서 북한을 테러지원국으로 재지정한다고 발표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남북이 정상회담을 개최하고, 북한이 비핵화를 위한 대화에 나설 용의가 있다고 밝힌 데 대해 북한과의 대화에 있어 가능한 진전이 이뤄진 것으로 평가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의 트위터에 수년 만에 처음으로 진지한 노력이 모든 당사자들에 의해 만들어지고 있다는 글을 올렸습니다. 그러면서 국제사회가 지켜보고,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헛된 희망일 지 몰라도, 미국은 어떤 방향으로든 열심히 할 의향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남북정상회담 개최 소식이 전해진 직후에는 자신의 트위터에 “어떤 일이 일어날 지 지켜보자”라는 짧막한 글을 올렸습니다.

VOA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