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트럼프, 파병 군인 격려…“전임 정권과 달리 승리 이어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왼쪽)과 부인 멜라니아 여사가 추수감사절인 23일 플로리다주 리비에라의 해얀경비대를 방문해 샌드위치를 나누어주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3일 추수감사절 휴일을 맞아 해외에 파병된 장병들을 격려했습니다.

플로리다주 팜비치 마라라고 리조트에서 휴일을 보내고 있는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전 아프가니스탄과 이라크, 그리고 다른 지역에서 복무하는 미군 장병들과 화상 통화를 했습니다.

아프가니스탄에 있는 장병들에게는 매우 용감하고 훌륭한 전사들이며 지난 3개월에서 4개월 사이 상황을 크게 돌려놨다고 격려했습니다.

그러면서 이슬람 수니파 무장조직 IS와의 싸움에서 계속해 승리하고 있다며 이는 전임 바락 오바마 행정부와 다른 점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이들 장병들이 본국에 돌아와 대규모의 세금 감면과, 고공행진하는 주식시장, 일자리와 경제 성장에 따라 받게 될 혜택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