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짐바브웨 전 부통령 귀국..."완전한 민주주의 시작”


짐바브웨의 과도정부를 이끌 에머슨 음난가그와 전 부통령이 22일 지지자들을 향해 연설하고 있다.

내일(24일) 출범하는 짐바브웨의 과도정부를 이끌 에머슨 음난가그와 전 부통령이 어제(22일) 귀국했습니다.

음난가그와 전 부통령은 도착 직후 지지자들에게 “오늘 여러분은 새롭고 완전한 민주주의의 시작을 목격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 “경제가 성장하고 일자리가 늘어나길 원한다”며 “나라를 사랑하는 짐바브웨인들이 힘을 합쳐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음난가그와 전 부통령은 내일(24일) 과도정부의 대통령으로 공식 취임합니다.

음난가그와 전 부통령은 지난 6일 로버트 무가베 전 대통령에 의해 전격 해임된 뒤 해외에 도피해 있었습니다.

앞서 짐바브웨를 37년 간 철권통치해 온 무가베 대통령은 사임을 공식 발표했습니다. 또 사임 조건으로 제시한 요청에 따라 무가베 대통령과 그의 부인은 공소를 면제받을 전망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