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스페인 카탈루냐 자치 정부 수반은 2일 분리독립 투표를 둘러싼 정치적 혼란 사태를 해결하기 위해 국제적 중재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AP 통신에 따르면 카를레스 푸지데몬 자치 수반은 이날 유럽연합(EU)이 이 문제를 국내 문제가 아닌 지역 문제로 다뤄야 한다며 마리아노 라호이 스페인 총리가 중재를 받아들여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스페인 경찰이 주민들에게 고무총탄을 발사하는 등 강경 진압 실태 자료를 모으고 있다며 공권력이 이 지역을 떠나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카탈루냐 자치 정부는 1일 치러진 스페인으로부터의 분리, 독립 주민투표에서 90% 이상이 찬성표를 던졌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스페인 중앙정부의 라호이 총리는 이번 투표가 불법이었다며 결과를 인정하지 않겠다는 입장입니다.

카탈루냐 당국은 경찰과 주민 간 무력 충돌로 거의 900명이 다쳤다고 말했습니다. 스페인 경찰은 이날 투표를 막기 위해 투입됐으며 이 과정에서 주민들과 충돌이 발생했습니다.

유럽연합은 성명을 내고 당사자들이 충돌을 피하고 대화에 나설 것을 촉구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