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카탈루냐 "주민 90% 독립 찬성"...EU "합법적 투표 아냐"


2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카탈루냐의 독립을 요구하는 시위대가 행진하고 있다.

카탈루냐 자치정부는 어제(1일) 치러진 스페인으로부터의 분리.독립 주민투표에서 90% 이상이 찬성표를 던졌다고 밝혔습니다.

호르디 투룰 자치정부 대변인은 오늘(2일) 투표에 참가한 226만 명 가운데 202만 명이 독립에 찬성했다며, 반대는 약 8%에 불과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선거에는 총 유권자 530만명 중 42%가 참여했습니다.

카를레스 푸지데몬 카탈루냐 자치정부 수반은 투표가 끝난 뒤 카탈루냐가 독립국이 될 권리를 쟁취했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나 스페인 중앙정부의 마리아노 라호이 총리는 이번 투표가 불법적이었다며, 결과를 인정하지 않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카탈루냐 당국은 경찰과 주민 간 무력 충돌로 800여명이 다쳤다고 말했습니다. 스페인 경찰은 이날 투표를 막기 위해 투입됐으며 이 과정에서 주민들과 충돌이 발생했습니다.

스페인 헌법재판소는 투표 자체를 불법으로 규정했습니다.

유럽연합 집행위원회도 2일 카탈루냐 분리독립 주민투표는 합법적이지 않다면서, "지금은 분열이 아닌 단합과 안정의 시기"라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