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라크 군이 이슬람 수니파 무장세력(ISIL)이 주둔하고 있는 탈아파르 탈환 작전에 돌입했습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하이데르 알아바디 이라크 총리는 오늘(20일) 텔레비전 연설을 통해 이 같은 사실을 확인하면서, ISIL군이 항복하던지 죽던지 둘 중 하나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탈아파르는 모술에서 서쪽으로 80km 떨어진 곳으로, 지난 6월부터 다른 ISIL 도시와의 연결이 끊겼습니다. 현재 미군의 지원을 받고 있는 이라크 군은 탈아파르를 둘러싼 상태입니다.

미군과 이라크 군은 탈아파르 내에 약 2천 명의 ISIL 군이 남아 있는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이날 이라크 군은 알아바디 총리의 발표에 앞서 탈아파르에 탈환 작전이 임박했다는 내용이 담긴 선전물을 배포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