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일·호주 "남중국해 매립, 군사행동 중단해야"


7일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아세안 지역안보 포럼에 참석한 각국 외교장관들이 단체 사진을 촬영한 후 박수를 치고 있다.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왼쪽 다섯번째), 줄리 비숍 호주 외무장관(오른쪽 네번째),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은 이날 회담을 가진 후 중국 남중국해 매립 행위와 군사행동 중단을 촉구하는 공동성명을 채택했다.

미국과 일본, 호주가 오늘(7일) 남중국해 영유권 분쟁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명했습니다.

특히 남중국해에서 이뤄져 온 (인공섬 건설과 같은) 매립 행위와 군사행동 중단을 촉구했습니다.

렉스 틸러슨 미 국무장관과 줄리 비숍 호주 외무장관,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은 오늘(7일) 아세안 지역안보 포럼이 열린 필리핀 마닐라에서 회담한 뒤 채택한 공동성명에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세 나라 장관들은 성명에서 지난해 남중국해에서 중국의 영유권 주장을 무효로 한 국제 중재를 중국과 필리핀이 준수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또 아세안 회원국들과 중국은 남중국해에 관한 행동규범이 법적 구속력이 있고 효율적이며 국제법에 부합하도록 보장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