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명문 하버드 신입생, 사상 첫 비백인 과반


지난 5월 미국 매사추세츠주 캠브리지 시의 하버드대학 캠퍼스에서 열린 졸업식에 다양한 인종의 학생들의 모습이 보인다.

미국의 명문 하버드대학교에서 사상 처음으로 신입생 중 백인이 아닌 학생들의 비율이 절반을 넘었습니다.

이 대학의 올해 신입생 2천56명 가운데 흑인과 중남미계, 아시아계, 원주민 등 비백인계 학생이 50.8%를 차지했습니다. 지난해 이들의 비율은 47.3%였습니다.

특히 흑인 신입생 비율은 지난해 11.4%에서 올해 14.6%로 크게 증가했습니다. 반면 아시아계 신입생 비율은 22.2%였습니다.

하버드대학은 성명을 통해 다원화된 사회에서 지도자가 되기 위해서는 학생들이 다른 배경과 경험, 관점을 가진 사람들과 협력할 수 있는 능력이 있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