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베네수엘라 제헌의회 출범 예정…야당, 대규모 시위 촉구


3일 베네수엘라 수도 카라카스의 알타미라광장에 야당 지도자들이 "제헌의회 통과시킬수 없다"고 적힌 문구를 들고 있는 포스터가 걸려있다.

베네수엘라는 오늘(4일) 야권의 강력한 반발과 국제사회의 비난 속에 제헌의회 첫 회의를 소집할 예정입니다.

지난 30일 선거에서 선출된 545명의 제헌의회 의원들은 헌법을 개정할 권한을 갖고 있습니다.

그러나 야권은 이번 선거가 공정하지 않았다며, 오늘 대규모 시위를 벌일 것을 촉구했습니다.

미 국무부의 헤더 노어트 대변인은 성명을 통해, 미국이 베네수엘라의 제헌의회를 인정하지 않을 것이라면서, 제헌의회 선거에서 신뢰할 수 있는 국제적인 선거감시가 이뤄지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노어트 대변인은 미국은 베네수엘라 제헌의회를 마두로 독재정권이 민주주의를 공격하기 위해 만들어 낸 결함있는 과정의 산물로 간주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베네수엘라주재 스페인대사관이 어제(3일) 오토바이를 탄 괴한 2명으로부터 폭발물 공격을 받았습니다.

이번 공격에는 휘발유를 넣은 폭발물이 사용됐지만 사상자는 보고되지 않았고, 대사관 건물에도 피해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