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김정은, 보름 만에 공개 행보…한국, 도발여부 주시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정전협정 체결 64주년을 맞아 평양 '조국해방전쟁 참전열사묘'를 참배했다고 노동신문이 28일 밝혔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어제(27일) 정전협정 체결 64주년을 맞아 평양에 있는 ‘조국해방전쟁 참전 열사묘’를 참배했다고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습니다.

김 위원장의 공개활동은 지난 13일 북한 매체에 공개된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급 ‘화성-14형’ 미사일 시험발사 관계자에 대한 표창 수여식 이후 보름 만입니다.

최근 평안북도 지역에서 미사일 시험발사 징후가 포착되면서 북한이 ‘조국해방전쟁 승리 기념일’로 기념하는 정전협정 체결일에 시험 발사를 강행하고 김 위원장이 이를 참관할 가능성이 제기돼 왔습니다.

한국 군 당국은 북한의 도발이 임박한 징후는 아직 없지만 언제든지 도발할 수 있다고 보고 미-한 양국 군의 감시자산을 통합 운용하며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