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푸틴-시진핑 "북 핵 동결, 미-한 합동군사훈련 중단 촉구"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왼쪽)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4일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정상회담을 가졌다.

러시아의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오늘(4일) 모스크바에서, 북한은 핵과 미사일 프로그램을 동결하고 미국과 한국은 대규모 합동군사훈련을 중단할 필요가 있다는데 합의했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이날 시진핑 주석과의 정상회담 뒤 연 기자회견에서, 시 주석과 공조해 점증하는 북한의 미사일 위협에 맞서기 위한 자신들의 이같은 합의를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러시아의 단계적 프로그램과 북한의 핵 활동 동결과 미-한 합동군사훈련 중단을 동시에 진행한다는 중국의 구상에 기반해 한반도 현안 해결을 위한 공동의 구상을 촉진하기로 시 주석과 합의했다고 말했습니다.

두 정상은 어제(3일) 회동에서는 미군의 한국 내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제, 사드 배치가 역내 전략적 균형에 영향을 미칠 것이라며 거듭 반대 입장을 분명히 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