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통일부는 오늘(30일) 정례 기자설명회에서 ‘최근 일부 외신의 사실관계가 확인이 안 된 잘못된 보도로 남북관계 또는 미-한 관계에 불필요한 오해나 갈등을 초래할 우려가 있다’는 ‘한국 정부의 입장’을 밝혔습니다.

통일부 이유진 부대변인의 이 같은 언급은 박근혜 전 정부가 북한의 정권교체를 도모했고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암살도 검토했다는 일본 아사히신문의 지난 26일 보도를 염두에 둔 것으로 해석됐습니다.

이 부대변인은 이와 함께 통일부는 관심사항에 대해 사실관계에 입각해 명확하게 알려주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박병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