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라크전 활약한 미군 스트라이커 여단, 독수리훈련 참가


미 육군의 신속기동부대인 '스트라이커 여단'이 미한 연합 독수리훈련에 참가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29일 미 태평양사령부에 따르면 미 육군의 제1 스트라이커 여단 전투팀(SBCT)이 최근 한국에 파견돼 독수리훈련을 하고 있다.

미 육군의 신속 기동부대인 ‘스트라이커 여단’이 미-한 연합 독수리훈련에 참가 중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미군 태평양사령부에 따르면 제1 스트라이커 여단은 이번 독수리훈련 기간 중 시가지를 포함한 한반도 환경에 맞춰 장애물 돌파와 부상자 후송, 실사격 등 다양한 상황별 훈련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미군이 2000년대 들어 창설한 스트라이커 여단은 이라크와 아프가니스탄을 포함한 중동 전역에서 위력을 발휘했으며, 유사시 한반도에도 신속하게 전개돼 작전을 수행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VOA 뉴스 박병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