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트럼프 당선인 취임 전 지지율 역대 최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지난 11일 뉴욕 트럼프 타워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미국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당선인이 지난 수 십년 간 역대 최저 지지율로 4년 임기를 시작할 것이라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트럼프 당선인의 취임을 사흘 앞둔 17일 워싱턴포스트 신문과 ABC 방송 여론조사에서, 트럼프 당선인의 지지율은 40%에 그쳐, 적어도 지난 7명의 신임 대통령과 비교해 취임 직전 지지율이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한, 이 조사와 CNN 방송의 최근 조사에서, 미국의 유권자들은 지난 11월 선거 이후 트럼프 당선인 측의 정권 인수 과정에 대해 매우 부정적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그러나, 트럼프 당선인은 이 같은 조사 결과를 일축했습니다.

트럼프 당선인은 사회연결망 서비스인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대선 때 완전히 틀린 여론조사를 했던 사람들이 지금은 지지율 조사를 하고 있다며, 이는 모두 조작된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