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러시아 세관, 화물 불법 반출 시도 북한인 적발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공항. (자료사진)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세관이 방탄복 제조에 쓸 수 있는 원료가 담긴 북한인들의 화물을 압수했습니다.

블라디보스토크 세관 측은 7일 성명을 내고 문제의 화물을 블라디보스토크 공항에서 압수했다고 발표했습니다.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세관이 7일 북한인들로부터 압수했다고 공개한 아라미드실 사진. 아라미드실은 방탄복 제작에 쓸 수 있으며, 러시아 정부가 반출을 제한하는 품목이다.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세관이 7일 북한인들로부터 압수했다고 공개한 아라미드실 사진. 아라미드실은 방탄복 제작에 쓸 수 있으며, 러시아 정부가 반출을 제한하는 품목이다.

북한인들이 평양행 비행기에 실어 몰래 반출하려던 화물에는 방탄복 제작에 쓸 수 있는 아라미드실 타래 8개가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성명에 따르면 적발된 화물의 무게는 40kg에 달합니다.

아라미드실은 러시아 정부가 법과 대통령 명령으로 반출을 제한하는 품목입니다.

블라디보스토크 세관은 압수된 품목이 무기나 군 장비 제조에 쓸 수 있는 이중용도 물품에 해당한다고 설명했습니다. 러시아에서 해당 물품을 국외로 반출하려면 관련 당국의 허가가 필요합니다.

이와 관련해 세관 측은 물품을 반출하려다 적발된 북한인들이 형사 사건으로 조사받을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김정우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