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외교장관 "북한 위협 맞서 외교·군사 대응 병행 중요"


윤병세 한국 외교부 장관이 24일 서울에서 유엔한국협회 주최로 열린 '제71차 유엔의 날' 행사에서 기념연설을 하고 있다.

윤병세 한국 외교부 장관은 오늘(24일) 제71차 유엔의 날을 맞아 서울에서 열린 기념행사에서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에 맞서 외교-군사적 억제가 함께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윤 장관은 자신이 지난주 미국 워싱턴에서 열린 미-한 외교-국방장관, 2+2 회의에 참석한 것도 이런 목적이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윤 장관은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은 목 밑의 칼날이라며 한반도 뿐아니라 미국과 유럽, 그 외 지역까지 직접적인 위협이 된다고 말했습니다.

윤 장관은 그러면서 북한 문제에 대한 총체적인 접근이 필요하며 국제사회가 북한의 인권 침해에 대해 관심을 갖고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한상미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