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외무성 관리가 북한의 추가 핵실험을 경고했습니다.

북한 외무성 산하 미국연구소 리용필 국장은 16일 미국 ‘NBC’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북한은 “6차, 7차 혹은 8차” 핵실험을 할 수 있다면서, 유엔의 제재나미국의 압박이 북한의 핵무기 개발을 막을 수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리 국장은 특히 “미국은 우리나라와 수도, 지도자 김정은 국무위원장을 겨냥하는 핵무기를 보유하고 있다”면서 “미국이 우리에 대한 위협을 멈추지 않는한 우리는 물러서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선제 핵 공격은 미국의 독점물이 아니”라면서 미국의 선제타격 조짐이 보이면 북한이 먼저 공격을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이날 북한의 우주프로그램을 담당하고 있는 리원혁은 북한이 달 뿐아니라 다른 행성에도 가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