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케리 미 국무 "시리아 내 군사행동 관심 없어"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오른쪽)이 16일 영국 런던에서 보리스 존슨 영국 외무장관 회담한 뒤 공동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미국과 미국의 동맹국들은 시리아 내전에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있지만 군사행동에는 관심이 없다고 존 케리 미 국무장관이 말했습니다.

케리 장관은 어제 (16일) 영국 런던에서 보리스 존슨 영국 외무장관 회담한 뒤 아무도 내전에 불을 지펴서도, 미국과 러시아 사이에 싸움을 붙여서도 안된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케리 장관은 또 러시아가 시리아에서 군사행동에 맞서는 사람들을 위협하기 위해 미사일을 배치하는 선택을 한 것처럼, 강대국이 전투에 개입할 때 대결국면이 고조된다고 지적했습니다.

케리 장관은 앞서 지난 15일에는 스위스 로잔에서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 등 각국 고위 외교관들을 만났습니다.

케리 장관은 이 자리에서 시리아 알레포 사태와 관련해 러시아와 시리아 정부에 제재 가능성을 경고했지만 구체적인 내용을 밝히지는 않았습니다.

한편 터키 외교장관은 어제 터키가 지원하는 시리아 반군이 상징적으로 중요한 시리아 북부 다비크를 ISIL로부터 탈환했다고 발표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