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프가니스탄 수도 카불에서 23일 강력한 폭탄이 터져 최소한 61명이 사망했다고 아프간 보건부 대변인이 밝혔습니다.

모하마드 이스마일 카와시 보건부 대변인은 VOA에 이 공격으로 사망자 외에 207명이 다쳤다고 전했습니다.

이날 하자라스 부족이 자신들이 사는 지역으로 전력선이 지나가는 데 항의하는 시위를 벌일 때 폭탄이 터졌습니다.

목격자들과 언론들은 자살폭탄으로 보이는 공격으로 희생된 사람들의 시체가 폭발 현장에 있었다고 전했습니다. 현지 관리들은 사망자 수가 늘어날 것 같다고 밝혔습니다.

현재 이 공격의 배후를 자처하는 조직은 없습니다.

공격 당일 현지 당국은 시위대가 시 중심부로 진출하지 못하도록 시위 현장 주변 도로를 차단했습니다. 이 조처로 통행이 어렵게 되자 상가들이 모두 문을 닫았습니다. 또 이 조처가 폭탄이 터진 뒤 구조대가 현장에 접근하는 것도 방해했습니다.

아슈라프 가니 아프간 대통령은 이 공격이 테러분자와 기회주의자들의 짓이라고 비난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