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가 7일, 중국 공산당 지도부가 북한의 제7차 노동당 대회를 계기로 축전을 보낸 사실을 1면에 보도했습니다.

인민일보에 따르면 중국은 이 축전에서 “중국 당과 정부는 중조 관계를 고도로 중시하고 있다”, “중조우의는 선대 지도자들이 친히 다지고 정성 들여 키운 것으로 빛나는 역사적 전통을 가진 두 나라 공동의 귀중한 재부”라고 밝혔습니다.

북한 역시 이러한 축전 내용을 조선중앙통신과 노동신문을 통해 소개했습니다.

중국은 이번 당대회에 고위급 대표단을 파견하지 않았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