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남북한을 모두 경험한 탈북 대학생들은 통일 이후에 남과 북의 징검다리 역할을 할 수 있을텐데요, 이들의 역량을 키우기 위한 교육이 서울에서 열렸습니다. 박은정 기자가 전해 드립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