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정부는 오늘(6일) 최근 동해에서 한국 선박이 북한 어선을 들이받고 달아났다는 북한의 주장과 관련해 관계기관에서 조사를 하고 필요한 조치를 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에 앞서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어제(5일) 지난 1일 동해상에서 어로작업을 하던 함경북도 무역관리국 소속 선박 ‘두루봉 3호’를 한국 선박이 들이받아 선원 5명을 다치게 하고 선채를 파손시킨 채 달아났다고 보도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은 또 목격자들의 증언에 따르면 북한 선박을 들이받은 배의 선체에는 ‘하이니(HIGHNY)’라는 배 이름과 선적항을 표시하는 ‘제주’라는 글씨가 씌어져 있었다고 덧붙였습니다.

한국 정부는 이와 관련해 사고를 낸 뒤 뺑소니를 쳤다고 북한이 주장하는 선박의 선적이 한국임을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VOA 뉴스 박병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