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시리아의 온건파 반군연합이 어제 (9일) 시리아 남부의 정부 군 주요 군사기지를 장악했습니다.

반군단체인 ‘남부전선’은 전투가 벌어진 지 하룻만에 시리아 군 52사단 기지를 장악했습니다. 반군 대변인은 이 전투가 짧지만 치열했다고 밝혔습니다.

영국에 본부를 둔 시리아인권관측소에 따르면 이번 전투 과정에서 정부 군 병사 20 명과 반군 전사 14 명이 숨졌습니다.

52사단 기지는 시리아 수도 다마스쿠스에서 요르단 국경에 이르는 다라 주 주요 고속도로 인근에 위치해 있습니다.

시리아 군은 최근 몇 달 새 요르단 국경통과소를 반군에 빼앗기는 등 다라 주에서 큰 전력 손실을 입은 것으로 보입니다.

바샤르 알 아사드 정권은 북부 터키 국경 부근에서도 극단주의 반군단체들에 상당수 지역을 빼앗겼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