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박근혜 한국 대통령은 올해는 광복 70주년이자 분단 70주년이 되는 해로 한반도 냉전을 종식하고 분단의 역사를 마감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박 대통령은 을미년 새해 첫 날인 오늘(1일) 0시를 기해 군 장병에게 보낸 격려 영상메시지에서 이같이 말하고 한반도 평화통일을 위한 실질적 기반을 구축하고 경제 재도약과 국가혁신을 이뤄나가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또 새해 첫 일정으로 국립 서울현충원을 참배해 현충탑에 헌화하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넋을 기렸습니다.

박 대통령은 방명록에 ‘청양의 해와 광복 70주년을 맞아 한반도에 평화와 번영이 깃들기를 기원합니다’라고 적었습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