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 여론조사, 일본인 과반 집단 자위권 개헌 반대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15일 총리관저에서 집단자위권 행사의 당위성을 주장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일본인 과반이 일본 정부의 집단 자위권 행사를 가능하게 하는 이른바 ‘해석 개헌’에 반대하고 있다는 여론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일본 ‘교도통신’은 지난 17일부터 양일 동안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헌법 해석을 바꾸는 행위에 응답자의 51. 3 퍼센트가 반대했다고 전했습니다. 찬성은 34.5 퍼센트로 집계됐습니다.

아베 신조 총리는 앞서 15일 위급한 상황시 해외 일본인 보호 명목 등을 이유로 집단 자위권 행사에 대한 헌법 해석의 변경 필요성을 밝혔었습니다.

일본 언론들은 아베 정부가 올해 안에 집단 자위권 행사를 용인하는 헌법 해석의 변경을 완료하겠다는 목표를 갖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무라야마 전 일본 총리는 ‘아사히’ 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아베 총리가 헌법 해석을 바꾸면 이는 입헌주의에 대한 부정으로 용납하기 힘들 것이라고 비판했습니다.

무라야마 전 총리는 집단 자위권 행사의 당위성을 구체화한 아베 총리의 발언은 눈속임에 불과하다며 국제사회는 일본의 우경화에 우려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