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탈출한 나이지리아 여학생들, 납치 기간 증언


납치된 여학생 석방을 요구하는 나이지리아 시위대 (자료 사진)
지난달 나이지리아 이슬람 무장단체인 보코하람에 납치됐다가 풀려난 여학생들이 탈출하기 전까지 끔찍한 시간을 보냈다고 증언했습니다.

납치됐다가 풀려난 19세 사라 르완 양은 납치를 말로 다할 수 없는 공포로 표현하며 더 많은 친구가 탈출할 용기를 내지 못해서 괴롭고, 아직도 실종 상태인 273명의 부모를 봤을 때 눈물이 났다고 11일 증언했습니다.

탈출한 여학생 53명 가운데 하나로 올해 16세인 한 소녀는 무장분자들이 자동소총을 겨누며 훔쳐온 먹을거리로 요리하라고 위협했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11일 로마 가톨릭의 지도자 프란치스코 교황이 납치된 여학생들의 석방을 위해 기도했고, 데이비드 캐머런 영국 총리는 여학생 납치가 나이지리아와 다른 지역에서 벌어지는 폭력적이고 극단적인 이슬람주의의 하나라고 비난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