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이 주한 미군에 대한 방위비 분담금을 증액하기로 결정했습니다.

한국 정부는 올해 한국에 주둔중인 미군에 대한 방위비 분담금으로 8억7천600만 달러를 제공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지난해에 비해 5.8% 늘어난 것으로 미-한 당국은 그동안 방위비 분담금 증액 문제를 놓고 협상을 벌여 왔습니다.

앞으로 방위비 분담금의 구체적인 사용처 등은 오는 3월 이전에 결정될 예정입니다.

한국은 지난 1991년 이래 약 2만8천명의 미군 주둔에 필요한 경비 가운데 일부를 부담해 왔습니다.

하지만 북한은 미군이 한국에 수십년간 주둔해 있는 것과 관련해 평화에 큰 걸림돌이 된다며 비난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