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은 버마 정부 당국자들에게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대북 제재 결의 1874호를 완전하게 이행하는 것의 중요성을 지속적으로 강조하고 있다고 국무부가 밝혔습니다.

국무부 국제안보비확산국의 한 관리는 버마가 최근 국제원자력기구의 핵 안전협정 추가의정서에 서명함으로써 북한과의 핵 협력 의혹 규명에 진전이 이뤄질지 여부를 묻는 `VOA'의 질문에 18일 이같이 답했습니다.

그러면서 버마의 유엔 대북 제재 결의 이행 관련 논의가 미국 정부 최고위급에서 진행돼 왔다고 덧붙였습니다.

이 관리는 그러나 버마의 추가의정서 서명은 이와는 별개 사안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추가의정서가 발효되면 국제원자력기구가 버마의 핵시설과 관련 정보에 접근함으로써 모든 핵 물질을 신고토록 하고 이를 평화적 목적에만 사용하도록 보장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VOA 뉴스 백성원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