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박근혜 대통령 "북한, 당국간 남북대화 수용해 다행"


청와대에서 수석비서관회의를 주재하는 박근혜 대통령(왼쪽 두번째). (자료사진)
박근혜 한국 대통령은 오늘(6일) 북한이 개성공단 정상화와 금강산 관광 재개를 위한 남북 당국간 회담 개최를 제의한 데 대해 지금이라도 북한이 대화 재개를 받아들여 다행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박 대통령은 그 동안 국민들께서 한국 정부를 신뢰해 주신 것에 대해 감사 드린다면서
이같이 말했다고 청와대는 전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이어 앞으로 남북간 대화를 통해 개성공단 문제를 비롯해 여러 현안을 해결하고 신뢰를 쌓아가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더 나아가 한반도 신뢰프로세스가 발전적으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습니다.

VOA 뉴스 한상미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