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의 이동식 미사일 발사대 최대 200대'


2010년 10월 북한 조선노동당 창건 65주년 기념 열병식에 등장한 이동식 미사일 발사차량과 무수단 추정 미사일. (자료사진)
한국의 국책연구기관인 국방연구원이 이달 초 미국 의회에 제출된 ‘북한 군사력 증강 보고서’를 분석한 결과, 북한이 이동식 탄도미사일 발사대를 최대 200대 가량 보유한 것으로 추정됐습니다.

이 보고서는 KN-02와 스커드-ER 단거리 미사일은 100대 이하, 노동미사일은 50대 이하, 그리고 무수단 중거리 미사일 50대 이하 등으로 숫자를 명기했습니다.

이 같은 추정치는 한국 군과 정보당국이 추산한 최대 94대보다 두 배 이상 많은 것입니다.

한국 내 군사 전문가들은 미 국방부 정책차관보실 등이 주도해 작성한 이 보고서가 북한의 군사력에 대한 권위 있는 판단을 담은 것으로 평가했습니다.

한국 국방연구원 군사기획연구센터의 김성걸 박사는 북한이 경제난에도 미사일 증강에 전력을 다하고 있고, 주한미군과 한국을 위협할 수 있는 특정 비대칭 분야에 집중하고 있는 것으로 이 보고서는 확인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박병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