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방글라데시의 의류공장에서 발생한 화재로 120여명이 사망한 사고와 관련해 근로자들이 열악한 근무환경에 항의하는 시위를 벌였습니다.

방글라데시 수도 다카 인근의 의류공장 ‘타즈린 패션’ 근로자들은 26일 공장 인근 고속도로를 점거한 채 돌맹이를 던지며 거세게 항의했습니다.

이 공장 창고에서는 25일 원인을 알 수 없는 화재가 발생해 근로자 120여 명이 사망하고 수 백 명이 부상했습니다.

소방 당국은 공장 건물 내에 비상탈출구가 제대로 마련돼 있지 않아 큰 인명 피해가 났다고 밝혔습니다.

방글라데시 정부는 27일을 국가 애도의 날로 선포했습니다.

방글라데시에는 모두 4천 개의 의류공장이 있으며, 의류산업은 연 매출 200억 달러로 방글라데시 전체 수출 물량의 80%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