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스라엘-하마스 72시간 휴전 합의


1일 휴전을 앞두고 이스라엘 군인들이 무장한 전투기 안에서 대기하고 있다.

1일 휴전을 앞두고 이스라엘 군인들이 무장한 전투기 안에서 대기하고 있다.

미국 국무부는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무장정파 하마스가 8월 1일 오전 1시부터 72시간 동안 인도주의적 휴전에 합의했다고 31일 발표했습니다.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과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은 이날 공동 성명에서 “양측이 조건 없는 휴전에 합의했으며, 그 기간에 더 지속적인 휴전을 위한 협상이 진행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어 성명은 “휴전 기간에 팔레스타인 가자지구 주민들은 시급히 필요한 인도주의적 구호를 받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와 함께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대표단이 이집트 카이로로 출발해 이집트 정부와 더불어 더 지속적인 휴전을 위한 협상에 나설 것"이라고 성명은 덧붙였습니다.

지난 8일 팔레스타인 가자지구에 대한 이스라엘의 공격이 시작된 이후 지금까지 팔레스타인에서는 1천400명 가까운 사망자와 8천명에 이르는 부상자가 발생했습니다.

이스라엘에서도 군인 56명과 민간인 3명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VOA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