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프간 내 미군기지 피격 뒤 미 대사관 일시 폐쇄


지난 12일 아프가니스탄 군인들이 카불 북부 바그람 미 공군기지 정문을 봉쇄하고 주변을 지키고 있다.

지난 12일 아프가니스탄 군인들이 카불 북부 바그람 미 공군기지 정문을 봉쇄하고 주변을 지키고 있다.

아프가니스탄 내 미군기지가 자살 폭탄 공격을 받아 미국인 4명이 숨지자 현지 미국 대사관이 일시 폐쇄됐습니다.

미국 대사관은 어제(13일) 성명에서 수도 카불 인근 바그람 미 공군기지에 대한 자살 폭탄 공격 뒤 하루 만에 대사관의 일상적인 업무를 중단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주말 공격으로 이곳에서는 미군 병사 2명 등 미국인 4명이 숨졌으며 적어도 17명이 다쳤습니다.

대사관은 인터넷 사회연결망 서비스 페이스북에 올린 성명에서, 아프가니스탄 주재 미국 공관은 이같은 공격으로 중단되지 않을 것이라는 존 케리 미 국무장관의 발언을 실었습니다.

케리 장관은 또 사람들이 견해차이를 해결하는 더 좋은 방식을 더 일찍 깨닫게 될 때, 세상은 더 올바른 방향으로, 더 빨리, 더 효과적으로 나아갈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이슬람 무장조직 탈레반은 자신들이 이번 테러를 저질렀으며 이는 미군 공습에 대한 보복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앞서 무장세력은 이틀전 북부 도시인 마자리 샤리프에 있는 독일 영사관에 공격을 가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