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필리핀-중국 정상회담...관계 개선, 경협 확대 합의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왼쪽)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20일 베이징에서 가진 정상회담에 이어 협정문에 서명한 뒤 악수하고 있다.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왼쪽)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20일 베이징에서 가진 정상회담에 이어 협정문에 서명한 뒤 악수하고 있다.

중국을 방문 중인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이 오늘 (20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 간 관계 개선에 합의했습니다.

두테르테 대통령은 시 주석과의 회담에서 겨울이 가까워지는 시기에 베이징에 왔지만 우리 관계는 봄날이라며 만족감을 나타냈습니다.

시 주석도 양 국민은 형제라고 강조하면서 중국은 필리핀과 정치적 신뢰 강화와 호혜 협력하길 원하며 갈등을 적절하게 처리하고 공동협력의 확대를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중국 관영 `신화통신'에 따르면 두 나라는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열린 시 주석과 두테르테 대통령 간 정상회담 뒤 필리핀 고속철사업을 비롯한 기초시설과 에너지, 투자, 마약퇴치, 농업 등 13건의 협정문에 서명했습니다.

이번 회담에서는 양국 간 남중국해 영유권 분쟁 문제는 거론되지 않았습니다.

두테르테 대통령은 오늘 시 주석 외에 중국의 권력서열 2위와 3위인 리커창 총리와 장더장 전국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장과도 각각 만났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