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파키스탄 병원 폭탄 테러…60명 사망, 160명 부상


8일 파키스탄 서남부 퀘타시의 한 병원에서 폭탄 테러 공격으로 수백 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8일 파키스탄 서남부 퀘타시의 한 병원에서 폭탄 테러 공격으로 수백 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파키스탄 서남부 퀘타 시의 한 병원에서 오늘 (8일) 대형 폭탄 테러가 발생해 60여 명이 숨지고 160여 명이 다쳤습니다.

희생자들 대부분은 법조인들로 알려졌으며, 경찰관들과 적어도 2 명의 언론 종사자들이 사망자에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번 폭발은 변호사 수 십 명이 무장괴한의 총격으로 사망한 현지 변호사협회장의 죽음을 애도하고 이에 항의하기 위해 퀘타 시립병원에 모인 직후 발생했습니다.

언론사 취재기자들과 TV 카메라 기자들도 현장에 함께 있다가 일부 숨지거나 다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파키스탄 관리들은 부상자 상당수가 중태여서 사망자 수가 증가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아직까지 이번 공격을 시인하는 단체는 나타나지 않았습니다.

퀘타는 발루치스탄 주의 주도로 소수 종족인 발로치 분리주의자들과 종교적 극단주의자들이 테러 공격을 자주 벌이는 곳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