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외교부장, 일본에 '관계 개선 4개항' 요구


지난달 30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외무상(왼쪽)과 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베이징에서 만나 악수하고 있다.

지난달 30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외무상(왼쪽)과 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베이징에서 만나 악수하고 있다.

중국이 일본과의 관계 개선에 역사 존중 등 4개항의 전제조건을 제시했습니다.

왕이 중국 외교부장은 지난 달 30일 베이징을 방문한 기시다 후미오 일본 외무상에게 양국 관계는 역사 존중과 하나의 중국 원칙 그리고 약속 이행, 대결 대신 협력을 토대로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왕 부장은 또 최근 몇 년간 양국 관계는 일본에 의해 왜곡됐다며 중국은 이웃이자 주요 경제 협력국인 일본과 건전하고 안정된 관계를 유지하기를 원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대해 기시다 외무상 대변인도 이번 회담이 진솔하게 진행됐다며 최근 국제 회담에서 양국 정상들의 접촉하는 횟수가 증가하는 등 양국 관계가 다소 개선된 것으로 생각된다고 밝혔습니다.

일본 외무상이 중국을 공식 방문한 것은 4년 여 만입니다.

양국은 지난 2012년 일본이 실효 지배하고 있는 동중국해 무인도에 대해 중국이 영유권을 주장한 뒤 냉각됐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