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스노든, "미 국가안보국, 경제적 목적으로도 정보 수집 이용"


메릴랜드에 있는 국가안보국(NSA) 본부. 에드워드 스노든은 국가안보국이 경제적 이익을 위해서도 정보를 수집했다고 밝혔다.

메릴랜드에 있는 국가안보국(NSA) 본부. 에드워드 스노든은 국가안보국이 경제적 이익을 위해서도 정보를 수집했다고 밝혔다.

미국 국가안보국(NSA)의 무차별적인 도•감청 행위를 폭로한 전 미국 중앙정보국 직원 에드워드 스노든이 '국가안보국은 경제적 이익을 위해서도 정보를 수집했다'고 말했습니다.

스노든은 26일 독일 공영 ‘ARD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만약 독일 대기업인 지멘스가 미국의 국가이익에 관련됐지만 국가안보와는 무관한 어떤 정보를 갖고 있다면, 국가안보국은 그래도 이 정보를 사용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스노든은 또 국가안보국으로부터 수집한 자료들을 추가 폭로하는데 참여하지 않겠다고 밝혔습니다.

‘ARD 방송’은 스노든이 기밀문서를 모두 자신이 선택한 믿을 수 있는 언론인들에게 넘겼기 때문에 현재 스스로 가진 것은 전혀 없다고 밝혔다고 전했습니다.

러시아에 임시 망명 중인 스노든은 미국에서 중범죄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