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버마, 인종 청소하고 있어' - 휴먼라이츠워치


이슬람교를 믿는 버마의 소수 민족 로힝야 난민들. (자료사진)

이슬람교를 믿는 버마의 소수 민족 로힝야 난민들. (자료사진)

국제인권단체인 휴먼라이츠워치는 버마 정부가 인종 청소와같은 반인도적 범죄를 저지르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미국 뉴욕에 본부를 둔 휴먼라이츠워치는 오늘 (22일) 156장 분량의 보고서를 내놨습니다.

이 보고서는 버마 정부 당국자들과 심지어는 불교 승려들도 소수 민족인 로힝야 이슬람교도들을 대상으로 인종 청소 운동을 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인종 청소는 한 지역에서 특정 인종을 몰아내는 것을 뜻합니다.

버마에서는 이 같은 정책으로 수백명이 숨지고 12만5천 명이 넘는 이들이 난민 생활을 하고 있습니다.

보고서에 따르면 버마 정부는 지난해 10월 서부 아라칸 지역에서 이슬람교도 거주지역에 대한 조직적 범죄를 조장한 바 있습니다.

휴먼라이츠워치는 버마 정부가 이 같은 문제에 대한 국제 조사위원단의 조사를 허용하길 촉구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